서울시, 세금납부도 스마트폰으로 간편하게…카카오의 혁신

[수완뉴스] 서울에 사는 A씨는 지방세를 스마트폰으로도 납부할 수 있는 서울시 세금납부(STAX) 앱을 내려받고 전자고지서 받기와 알리미 서비스를 신청해뒀다. 자동차세 납부기간이라는 알림 메세지를 보고 스마트폰으로 전자고지서를 확인한 후 카카오페이로 납부하는 데까지 걸린 시간은 20초가 채 되지 않았다. 

 

서울시가 재산세, 자동차세, 주민세 등 모든 지방세와 세외수입고지, 상하수도요금을 카카오페이와 신용카드 앱카드로 납부하는 ‘스마트폰 간편 세금납부’ 시스템 개발을 완료, 3개월 간(8월~11월)의 시범운영을 마치고 12월 자동차세분부터 본격 서비스를 시작한다. 

 

아울러, 스마트폰에서 이메일 고지서를 확인하고 서울시 세금납부(STAX) 앱에서 바로 납부까지 할 수 있는 ‘스마트폰 전자고지’ 서비스도 시작한다. 

 

핀테크 기반(Fin Tech, 금융+IT 융합) 모바일 간편결제시스템을 공공기관에서 도입하는 것은 전국 최초다. 

 

‘스마트폰 간편 세금납부’는 서울시 세금납부(STAX) 앱에서 ▲카카오의 ‘카카오페이’ ▲6개 신용카드사(신한·삼성·현대·롯데·국민·농협)의 앱카드 ▲우리은행의 위비뱅크로 지방세를 납부할 수 있는 서비스다. 서울시 ETAX 홈페이지(etax.seoul.go.kr)에서도 이용 가능하다. 

 

카카오톡 내 카카오페이 클릭·설치 또는 앱카드 다운로드 설치 후 → 사용 중인 카드 등록 → ETAX 또는 ‘서울시 세금납부’ 앱에서 결제 

 

기존의 세금납부 방법인 계좌이체(19개 은행), 신용카드(14개 카드사)에 이어 ‘간편결제’가 추가되는 것으로, 결제할 때마다 신용카드 정보를 입력하거나 PC에 액티브X(Active X)를 설치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없고,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언제 어디서나 결제가 가능한 점이 장점이다. 

 

서울시 지방세 전자고지는 ETAX 홈페이지, 서울시 STAX 앱에서 공인인증서 로그인후 신청하거나, 가까운 구청에서 신청할 수 있다. 

 

전자고지를 이용할 경우 납부 1건당 500원 상당 마일리지를 받을 수 있고, 자동이체와 함께 이용하는 경우 500원의 추가 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어 총 1,000원의 혜택이 있다. 

 

아울러, 기존 STAX앱 부가서비스로 제공되는 ‘알리미’ 서비스를 이용하면 개인별 고지항목, 납기마감일, 수납결과 등을 실시간으로 안내받을 수 있어 편리하다. 

 

‘서울시세금납부(STAX)’ 앱을 로그인 할 때 동의를 받으면 자동설치되며, 공인인증서 로그인 후 ‘푸시알림수신 설정’(앱설정→알림서비스 설정)만 하면 이후 별도의 로그인 없이 알림메세지를 받을 수 있다. 

 

안드로이드폰인 경우 핸드폰 내 공인인증서가 있으면 바로 회원가입과 전자고지 신청도 바로 가능하나, 아이폰 또는 스마트폰에 공인인증서가 없는 경우 ETAX(인터넷)에 회원 가입 후 나의 ETAX에서 ‘공인인증서 스마트폰 복사’로 공인인증서를 전송해야 한다. 

 

한편, 정식 서비스에 앞서 3개월 간(8.24~11월) 시범운영 결과를 보면, 간편결제 이용건수는 총 5,100여 건으로 연령별로는 30~40대가 전체 72.8%, 금액별로는 5만 원 이하가 절반 이상을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윤규 서울시 세무과장은 “카카오페이, 앱카드 등 핀테크 기반 모바일 결제 방식을 공공기관에서 최초로 도입해 지방세 납부가 보다 간편해지고 건전한 세수 증대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스마트폰 이용이 대세로 자리한 만큼 지방세와 관련해 스마트폰으로 이용 가능한 서비스를 계속해서 고민하고 발전시켜나가겠다”고 말했다.

About 편집국장

청소년이 직접 제작하는 뉴스를 지향하며, 1020이 화합하며, 1020이 올바른 길로 나아갈 수 있도록 인도하는 미디어입니다. 수완뉴스의 모든 기사는 기자=>담당기자=>편집기자=>편집국장=>최종승인(보도책임자) 순으로 송출됩니다.

View all posts by 편집국장 →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