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완뉴스=문화) 서울시 한남동 디뮤니엄에서 YOUTH(청춘의 열병) 전시회가 진행되고 있다.

<YOUTH-청춘의 열병, 그 못다 한 이야기> 전시회가 2017년 2월 9일부터 5월 28일까지, 약 3개월간 진행하고 있다. 이번 전시회는 자유, 반항, 순수, 열정 등 유스컬처(Youth Culture)의 다양한 감성을 새로운 방식과 시각으로 선보이는 전시회이다.

28여 명의 아티스트들의 대표 작품들을 통해 일상에서 벗어나 새로운 것을 꿈꾸는 모든 세대에게 두려움 없이 도전하라는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다.

본 전시회는 두 섹션으로 구성되어있다. 사진 200여 점, 영상 25여 점, 그래픽, 설치물 외에도 15여 점을 포함한 총 240여 점의 작품들을 전시하고 있다. 또한, 디뮤지엄이 위치한 리플레이스(Replace) 건물 외부에는 유스의 자유롭고 거침없는 에너지를 담은 다양한 아티스트들의 설치작품들이 전시장 밖에서부터 관람객들을 맞이하고 있다.

〈YOUTH-청춘의 열병, 그 못다 한 이야기〉전시는 인생의 가장 특별한 순간을 다양한 모습으로 담은 작가들의 작품들을 통해 청춘의 열병을 신선한 방식과 시각으로 맹렬하게 표출하고, 기존의 틀을 깨고 새로운 것을 갈망하는 여전히 우리 모두의 내면에 살아 있는 유스를 다시 한번 깨워보는 특별한 경험을 선사할 것이다.

특별히 이 전시회는 스마트폰 어플을 통해 수석 큐레이터의 오디오 가이드를 청취하면서 전시회를 관람할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관람 시간은 화-일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금, 토요일은 오전 10:00부터 오후8:00까지 운영하고 있다. ※ 매주 월요일, 설/추석 연휴는 휴관

위치는 D MUSEUM(서울특별시 용산구 독서당로29길 5-6, Replace한남 F동)이다.

YOUH(유스)의 자세한 정보와 문의는 홈페이지

(http://www.daelimmuseum.org/dmuseum/) 들어가면 다양한 정보들을 알 수 있다.

<자료제공_디뮤지엄>

글, 이건우 (수습)학생 기자 96rjsdn@naver.com

카테고리: 문화포토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