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완뉴스=정동] 김동주 기자, 서울시 중구 정동길에 위치한 구 신아일보사 별관 지하에서 작은 화재로 추정되는 연기가 10일 오전 11시경 쯤 본지 취재진이 목격했다. 

인근 소방대원들이 출동해, 연기의 원인을 찾았고, 해결된 것으로 확인되었다. 

 

Categories: 뉴스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