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전국 태풍 ‘솔릭’ 북상, 유치원과 초·중·고 학교 휴업

0
28

[수완뉴스=기상속보] 김동주 기자,  23일 밤, 제주도에서 부터 북상하기 시작한 태풍 ‘솔릭’이 북위 33.4도, 동경 125.6도 위치, 강한 중형 태풍으로 바뀌면서 서귀포 서쪽 약 9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4km로 북진 중에 있다. 

횡성군은 태풍 “솔릭” 피해가 예상됨에 따라 22일 긴급대책회의를 개최하고 부서별 예방대책을 당부했다.

한규호 횡성군수는 ▲ 실과소장 읍면 현장 출장을 통한 주민 안전대책 마련 적극 홍보 ▲비닐하우스 등 농가 피해 예방 및 재난안전메세지 적극 홍보 ▲ 산사태 위험지구 및 산지전용 아래 주택지 배수로 등 주의사항 사전 안내 ▲개인별 메세지 전송, 금일중 현장 확인 ▲야영장, 캠핑장 이용자제 및 관리시설물 점검(예약취소 등 조치) ▲ 돌풍 예상에 따른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 외출자제 및 주택 관리 안내 대형 현수막, 간판, 사업장 및 공공 시설물 일제 점검 등 ▲ 행사 취소 및 검토 등 하였다.

원주시는 8월 23일 원주시청 재난안전상황실에서 제19호 태풍 “솔릭” 대비 대처상황 점검회의를 개최하고, 재난안전대책본부 2단계를 가동하면서 총력 대응에 나서기로 했다.

원주시는 ▲24시간 상황관리, ▲그늘막, 태양광 시설, 옥외광고물, 공사현장 건설자재 등 강풍에 취약한 시설들에 대한 안전조치, ▲하천변 둔치 주차차량 이동 및 출입 통제 조치, ▲재해취약지역 사전예찰, ▲임시주거시설 정비, ▲농작물 피해 우려 현장 지도 및 시민행동요령 전파, ▲기타 주요사업장 및 시설물 점검 등 구체적인 상황을 점검하며 적극 대처하기로 했다.

전국의 유치원, 초·중·고 학교도 태풍 솔릭의 영향으로 휴교하였고, 현재까지 약 1,500개 학교가 최종 결정을 내렸다. 한편 고등학교는 휴교 권고 상태이다.

내일 24일까지 전국 태풍 영향으로 많은 비가 내리고 강한 바람에 기상청은 유의를 부탁했다.

 

태풍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글, 김동주 기자, 재난24시대응팀 (tongjoo@su-wa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