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학교 총학 학과통폐합 반대, 행정관 점거 시위

0
111

(수완뉴스=온라인뉴스팀) 지난 3월 31일 건국대학교 총학생회측 학생들이 학과 통폐합을 반대하며, 행정관을 점거하는 시위를 진행하였다. 이 시위에는 400여명(학교측 추산 200여명)이 가담하였다. 이들은 31일 오전 10시부터 행정관을 점거하며, ‘2016학년도 학사구조개편안’에 반대하는 성명서를 발표하였다.

또한 이날 건국대학교 학생들도  페이스북과 트위터에 ​ ‘#‎saveKUMI’‬ ‘‪#‎saveKUFILM’라는 해시태그를 달아 행정관의 내부상황을 전달하고 학과 통폐합을 반대하는 목소리에 동참하였다.

총학생회와 통폐합대상 6개학과는 3월 31일 오전 9시에 부총장에게 탄원서를 제출 하고 면담을 요청하였느나 거부당하였다.​

​한편 지난 19일 건국대가 기존 학부제를 폐지, 학과제로 전환하는 학사구조개편안을 공개하였으며, 개편안에 따르면 영상학과와 영화학과는 내년(2016)부터는 영화.영상학과(가칭)으로 통합할예정이며, 공예과와 테스타일디자인과, 경영정보학과와 소비자학과도 함께 통폐합 할 예정이라 밝힘에 따라 거센 학과생들의 반발과 영화학과 통폐합을 반대하는 영화인들이 릴레일 시위가 시작되었다.

수완뉴스 온라인뉴스팀(onlinenews@su-wa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