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민주 청년 비례대표 후보들 홍창선 공관위원장 사퇴 촉구 기자회견

0
69

[수완뉴스=국회,서울] 21일, 더불어민주당 청년비례대표 후보들이 홍창선 공관위원장 사퇴 촉구 기자회견을 당사 앞에서 열었다.

더민주 청년비례 후보로 출마했던 당원들은 홍창선 공관위원장의 청년 비례대표 관련 발언에 대한 사과와 이에 대한 책임 차원의 사퇴를 요구하며 면담을 신청했지만 면담 당일 홍창선 위원장이 자취를 감추며 면담이 불발됐다.

이들은 홍창선 위원장이 지난 18일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청년비례대표 예비후보들이) 사회경험이라도 쌓고 나서 들어와야지 (국회가) 청년 일자리 하나 구해주는 곳은 아니다”라고 말하는 등 청년비례 후보들을 폄하하고 명예훼손 한 것에 대한 공식사과와 홍 위원장의 사퇴를 요구하며 이날 홍 위원장과 면담할 예정이었다.

서지완 예비후보는 “오늘(21일) 오후 2시에 당사에서 홍창선 위원장과 만나기로 약속하고 당사로 갔는데 중앙위 준비 등 다른 일정이 있어서 만나지 못하겠다고 하더라”며 “이런 태도 역시 청년 후보들을 무시하는 처사 아니냐”고 목소리를 높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