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민주 ‘더컸’ 유세단 출범기자회견 진행돼

[수완뉴스=국회(더불어민주당)],원준 기자, 지난 28일 오전 11시 더불어민주당(이하 더민주)의 ‘더컸’ 유세단의 단장인 정청래 의원과 단원들이 출범 기자회견을 진행했다. ‘더컸’ 유세단은 정청래 단장을 필두로 김광진, 김빈, 이동학 등 공천에서 탈락한 국회의원들이 지역구 및 비례 후보들의 유세를 지원하기 위해 만들어진 단체이다.

정청래 단장은 기자회견문을 발표하기에 앞서 “공천에서 탈락한 사람들이 새로운 도전에 나선다”며 “공천에서 떨어진 저희들의 눈물로 국민들의 눈물을 닦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그동안 공천에서 탈락하고 탈당 및 무소속 출마가 줄을 이었다”며 “이번 유세단 출범이 이런 악행을 타파하는 새로운 기풍이 됐으면 좋겠다”고 심정을 밝혔다.

이후 기자회견문을 통해 “더민주의 중앙유세단으로 활동하며 특정 지역에 한정되지 않고 전국을 돌아다니면서 활동할 계획이다”며 “새누리당 정부 8년의 실정을 지적하는 데 그치지 않고 국민들의 고충을 듣고 정책을 만드는 데 있어서 도움을 주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기자회견문 발표 이후엔 ‘더컸’ 유세단 단원들의 짧은 소회 및 다짐 발표가 있었다. 이 자리서 김빈 디자이너는 “8년 동안 계속된 보수정권의 실정으로 빚더미에 앉은 중소기업인들, 그리고 지속된 정부의 거짓말로 화가 쌓인 청년들에게 더이상 피해를 입게 하지 않겠다”며 “대한민국의 약자와 서민들이 기쁘게 웃을 날이 올 수 있도록 흥나는 선거 운동을 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정청래 단장은 유세단의 인원충원에 대해 “공천에서 떨어졌더라도 당에 대한 애정이 남아있고 총선 승리를 위해 필요하다고 생각되면 유세단에 영입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