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대학생 창업동아리, 창업준비팀 창업으로 실현해준다

0
115

[수완뉴스=서울시청]서울시는 대학생들의 창업아이디어가 실제 제품으로 만들어지고 창업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체계적으로 도와준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서울소재 대학 창업동아리와 대학생들로 구성된 창업준비팀 50개를 선발하여 아이템 기획 및 시제품 제작, 창업동아리 운영비, 창업교육 등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지난해에 동북권 대학 창업동아리를 대상으로 30팀을 선발하여 지원하였고, 올해는 서울시 전역 대학으로 대상을 확대하였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선정된 대학생 창업동아리를 대상으로 5월부터 5개월간 멘토링, 자금지원, 아이디어 사업화, 검증 단계로 구성되는 성장지원 프로그램을 적용하고, 우수 창업동아리에 대해서는 아스피린센터 창업지원 프로그램과 연계하여 크라우드 펀딩 참여, 해외 창업연수 등의 혜택을 준다고 밝혔다.

아울러 프로그램 종료 후 성장가능성이 높은 3개팀을 최종선발하여 ‘아스피린센터’ 내 창업공관과 마케팅 지원 등을 통해 꾸준한 성장을 돕는다는 계획이라고 밝혔다.

사업 참여를 원하는 대학생 창업동아리 및 창업준비팀은 4월 8일(금)부터 29일(금)까지 아스피린센터 홈페이지에서 참가신청서 등 제출서류를 다운받아 작성 후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 아스피린센터 전화 02)974-5180, 5183으로 문의하거나 아스피린센터 홈페이지(aspirin.or.kr)를 참고하면 된다.

홍순성 서울시 창업지원과장은 “창업을 꿈꾸는 청년 예비창업가들의 다양한 아이디어를 테스트하고, 노하우를 공유하며 함께 발전해 나아갈 수 있는 창업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