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완뉴스]지난 13일  20대 국회의원 선거일에 인천광역시 계양구제1선거구(효성1,2동)에서는 시의원 보궐선거도 함께 진행되었다.

홍정화 시의원은 가슴이 떨리고 개표 상황이 진행되는 순간순간 숨이 막혀왔으며 유권자의 무서움을 알았다고 전했다. 또한 효성동 주민 여러분들의 믿음을 저버리지 않겠다고 하며 언제 어디서나 효성주민과 소통하면서 더 행복하고 살기좋은 효성을 만들기 위해 노력할 것 이라고 전했다.

홍정화 시의원은 인권변호사로 [효성 주민의 변호사]가 되어 ‘사회적 약자가 억울하지 않은 사회’, ‘경제적 취약 계층과  사회적약자가 잘사는 사회’ ‘소위 금수저라고 불리는 사람이 아니어도 꿈을 꿀 수 있는 사회’를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또한 홍정화 시의원은 이제 인천 최초의 ‘변호사 시의원’과 ‘최연소 시의원’ 전 새정치민주연합 홍성욱 전 시의원의 자녀로써 ‘부녀 시의원’ 이라는 역사까지 쓰게되었다.

글, 최명석 기자 pmmao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