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주민복지 향상과 지역발전 위해 “2019년 사회조사” 실시

0
272

[수완뉴스=김동주 기자] 강원도는 시군과 공동으로 2019년 5월 13일 ~ 27일(15일간)까지 「2019년 사회조사」를 실시한다.

사회조사는 도민의 삶의 질과 관련된 사회적 관심사는 물론 평소의 생각과 경험 등에 대해 조사하는 것으로 도민의 보다 나은 삶을 위하여 어떠한 정책과 연구가 필요한 것인가를 파악하는데 목적이 있다.

지난 2015년까지는 도와 시군이 개별적으로 실시해 왔으나 조사의 효율성 제고를 통한 예산절감과 도민의 응답부담을 최소화하기 위해 2017년부터 강원도‧시군 통합조사로 실시하고 있다.

이번 조사를 위해 강원도와 시군에서는 조사대상 가구 및 조사항목 선정, 조사방법, 자료처리 계획 등에 대해 통계청의 사전 검토와 승인을 받았다. 또한 지난 5월 2일부터 7일까지 시군별로 선발된 조사원 334명에 대한 조사지침 교육을 마쳤으며, 이들 조사원은 5월13일부터 표본 가구로 선정된 15,800가구를 방문하여 조사를 실시한다.

조사내용은 모든 시군에서 공통으로 조사하는 항목과 시군별 특성항목으로 구성되어 있는데, 공통항목은 성별, 연령, 교육정도 등에 대한 기본항목과 노동, 건강, 지역산업 등에 대한 부문별 내용을 조사하고, 시군별 특성항목은 추천하고 싶은 관광지, 노후준비방법, 지역축제 참여 및 만족도, 민원 서비스 만족도 등 주민의 생활 현황과 지역발전을 위한 의견을 파악하는 내용으로 각 시군에서 선정한 항목이다.

조사결과는 전산입력과 자료처리, 결과분석 과정을 거쳐 올해 11월에 공표되며, 도와 각 시군에서 주민의 복지향상과 지역발전을 위한 각종 정책의 기초자료로 활용되어, 도민의 삶이 한 단계 향상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지난 해 5월에 실시한 2018년 사회조사의 주요 결과를 보면, 저출산 극복을 위한 지원방안으로 양육비 지원(41.4%)에 대한 선호 비율이 가장 높았고,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으로는 일자리 창출(45.5%), 투자유치(15.4%), 산업단지 조성(14.2%) 순으로 선호 비율이 나타났다. 대중교통 이용 만족도는 철도가 가장 높았는데 지역별로는 강릉과 평창 지역의 철도 이용만족도 상승폭이 컸다.

강원도는 각 가구에서 응답하는 모든 자료는 통계법 제33조(비밀의 보호)의 규정에 따라 통계작성 목적으로 사용되니, 안심하고 응답할 것을 당부했다.

이어서, 노명우 기획관은 “사회조사 결과는 도·시군 정책수립의 기본 통계자료로 폭 넓게 활용되는 만큼 조사대상 가구에서는 적극적인 참여와 함께 있는 그대로 솔직하게 답변해 주시기를 당부 드린다.”고 협조를 부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