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사진 /소방당국

[수완뉴스=송태훈 기자] 27일, 수원 조원동서 오후 8시께 ‘폭발물’ 신고가 접수 되었다. 수원중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8시께 수원시 장안구 조원동에 위치한 6층 규모 학원 건물에 폭발물이 설치됐다는 신고가 경찰에 접수됐다.

이에 경찰과 소방당국은 즉각 현장에 출동, 신고 30분 만인 오후 8시30분께 건물 내부 및 인근에 있던 학생 등 시민 100여 명을 대피시켰다.

또 경찰은 인근에 위치한 제10전투비행단 EOD(폭발물처리반)와 서울경찰청 경찰특공대 지원을 요청했으며 오후 9시께 51사단 EOD(폭발물처리반)가 현장에 도착해 수색 활동을 벌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