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부천 CGV에서 <공포영화> 감독과 관객과의 대화

[수완뉴스=부천] 임주영 기자, 지난 14일 오후 부천 CGV에서 공포영화의 GV(관객과의 대화)가 열렸다. – “단편소설을 영화화했다고 하셨는데, 어떤 계기로 소설을 영화로 만들게 되었는지 궁금합니다.” 제가 사실 소설을 읽은 시간이 새벽 1~2시였던거 같아요. 그래서 굉장히 소름이 돋았는데, 소설에 사용한 언어자체가 굉장히 무섭고 섬뜩했기 때문도 있고, 이 소설의 한 장면, 한 장면을 읽을때보다 그 장면을 제가 어떻게 영화화해야 될지 더 보기…

글쓴이 편집국장,